[주간생활정보]사과문

지난 2018년 1월 12일자 p26의 “출소 앞둔 JMS 교주 정명석, 호주 침투 가능성은?”이란 타이틀의 기사는 사실이 확인되지 않은 모 신문사의 기사를 그대로 옮긴 것이니 추후 어떤 매거진도 이 내용을 근거로 인용 보도할 수 없습니다. 이 기사로 인해 기독교복음선교회 및 선교회 정명석 총재의 명예와 인권을 훼손하여 선교회측과 선교 회원에게 정신적 고통을 주어 깊은 유감의 뜻을 표명합니다.

 

정명석0518

주간생활정보 2018년 1월19일

 

You may also like

댓글 3개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