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MS 정명석 총재 설교 – 더 좋은 것을 주시는 하나님 / 마태복음 7장 7절~11절

정명석 총재 목사 주일 설교

JMS 정명석 총재 2007년 4월 1일

주일설교 : 더 좋은 것을 주시는 하나님

본문 : 마태복음 7장 7절~11절


 

본문 : 마태복음 7장 7절~11절

7절 : 구하라 그리하면 너희에게 주실 것이요 찾으라 그리하면 찾아낼 것이요 문을 두드리라 그리하면 너희에게 열릴 것이니

8절 : 구하는 이마다 받을 것이요 찾는 이는 찾아낼 것이요 두드리는 이에게는 열릴 것이니라

9절 : 너희 중에 누가 아들이 떡을 달라 하는데 돌을 주며

10절 : 생선을 달라 하는데 을 줄 사람이 있겠느냐

11절 : 너희가 악한 자라도 좋은 것으로 자식에게 줄 줄 알거든 하물며 하늘에 계신 너희 아버지께서 구하는 자에게 좋은 것으로 주시지 않겠느냐


 

“구하라 그러면 너희에게 주실 것이요 찾으라 그러면 찾을 것이요 문을 두드리라 그러면 너희에게 열릴 것이니 구하는 이마다 얻을 것이요 찾는 이가 찾을 것이요 두드리는 이에게 열릴 것이니라 너희 중에 누가 아들이 떡을 달라 하면 돌을 주며 생선을 달라 하면 뱀을 줄 사람이 있겠느냐 너희가 악한 자라도 좋은 것으로 자식에게 줄줄 알거든 하물며 하늘에 계신 너희 아버지께서 구하는 자에게 좋은 것으로 주시지 않겠느냐”

 

오늘 말씀은 구하면 주고 구하지 않으면 주지 않는다는 예수님의 말씀입니다.

운명, 숙명을 생각하며 ‘예정해 놓았으니 구하지 않아도 된다.’ 라는 생각을 하지 말기 바랍니다.

그냥 얻은 것 보다 구해서 얻은 것이 큰 것입니다.

우리가 구했는데 구한 것 말고 다른 것을 받게 되면 ‘어? 이건 아닌데.’ 합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 더 좋은 것을 주셔서 아닌 것입니다.

하나님께서는 구하는 자에게 더 좋은 것, 이상적인 것으로 주십니다.

 

문을 두드리더라도 반드시 때를 통해서 두드려야 즉 구해야 합니다.

어린아이가 겨울철에 꽃 꺾으러 산에 가자고 하면 엄마는 “꽃이 없다.” 하며 가지 않습니다.

그러나 봄이 되면 가듯 때를 통해서 구하라는 것입니다.

 

우리에게 문이 닫혔을 때 문을 열어주는 하늘의 입장을 깨닫고 항상 우리는 희망을 품고 문을 두드려야겠습니다.

그리고 받은 것에 대한 감격 감사를 돌리며 살아야 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빼앗기기도 합니다.

 

모두 여호와의 말씀을 청종하면서 구하고 찾고 문을 두드려 더 좋은 것을 얻고, 구해서 얻은 사람은 얻은 것을 주님의 뜻대로 쓰길 기도합니다.

 

내용 더 보기

JMS 정명석 총재 설교 / 수요설교

정명석 총재 목사 수요 설교

JMS 정명석 총재 2007년 3월 28일 / 수요 설교

 


이사야 55장 3절

너희는 귀를 기울이고 내게 나아와 들으라 그리하면 너희 영혼이 살리라 내가 너희에게 영원한 언약을 세우리니 곧 다윗에게 허락한 확실한 은혜니라


 

본문 말씀처럼 너희는 여호와의 말씀에 귀를 기울이라 했습니다.

왕의 말에 귀를 기울이듯 하나님의 말씀에 귀를 기울여 하나님의 말씀을 자기 것으로 만들어야 합니다.

그러면 너희에게 즐거운 것으로 채워줄 것이며, 너희 수고가 헛되지 않게 해주리라 했습니다.

 

다윗은 하나님을 너무 사랑하고 좋아했습니다.

너무 사랑하니까 하나님의 말씀을 순종할 뿐만 아니라 원수 사울을 용서해주고 살았습니다.

사울이 대병력을 가지고 죽이러 쫓아다녔지만, 다윗은 하나님이 언약한 대로 정말 이스라엘 나라의 왕이 되었습니다.

통일 왕국 때 40년, 그리고 그 아들도 왕으로 형통하게 되었습니다. 아버지가 40년, 아들이 40년 거의 1세기 동안 다스렸습니다.

 

그리고 다윗은 하나님의 전을 그렇게 귀하게 여겼습니다.

“나는 거할 곳이 있는데 하나님은 거할 곳이 없구나” 하며 하나님의 전을 구상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다윗은 전쟁에 신경을 쓰게 만드시고 아들 솔로몬예루살렘 성전을 짓게 하셨습니다.

하나님은 다윗의 기도에 그렇게 은혜와 사랑을 베풀어 주셨습니다.

 

하나님은 우리에게도 다윗처럼 여호와를 청종하며 그의 말씀에 귀를 기울이면 잘되게 하시고, 영원한 언약을 폐하지 않는다고 하셨습니다.

확실한 은혜를 주실 것입니다. 그러니 모두 여호와의 말씀을 청종하길 기도합니다.

내용 더 보기

JMS 정명석 총재 설교 – 확실한 은혜, 영원한 언약 / 이사야 55장 1절~13절

정명석 총재 목사 주일 설교

JMS 정명석 총재 2007년 3월 25일

주일설교 : 확실한 은혜, 영원한 언약

본문 : 이사야 55장 1~13절


 

본문 : 이사야 55장 1~13절

1절 : 오호라 너희 모든 목마른 자들아 물로 나아오라  없는 자도 오라 너희는 와서 사 먹되  없이, 값 없이 와서 포도주와 을 사라

2절 : 너희가 어찌하여 양식이 아닌 것을 위하여 은을 달아 주며 배부르게 하지 못할 것을 위하여 수고하느냐 내게 듣고 들을지어다 그리하면 너희가 좋은 것을 먹을 것이며 너희 자신들이 기름진 것으로 즐거움을 얻으리라

3절 : 너희는 귀를 기울이고 내게로 나아와 들으라 그리하면 너희의 영혼이 살리라 내가 너희를 위하여 영원한 언약을 맺으리니 곧 다윗에게 허락한 확실한 은혜이니라

4절 : 보라 내가 그를 만민에게 증인으로 세웠고 만민의 인도자와 명령자로 삼았나니

5절 : 보라 네가 알지 못하는 나라를 네가 부를 것이며 너를 알지 못하는 나라가 네게로 달려올 것 여호와 네 하나님 곧 이스라엘의 거룩하신 이로 말미암음이니라 이는 그가 너를 영화롭게 하였느니라

6절 : 너희는 여호와를 만날 만한 때에 찾으라 가까이 계실 때에 그를 부르라

7절 : 악인은 그의 길을, 불의한 자는 그의 생각을 버리고 여호와께로 돌아오라 그리하면 그가 긍휼히 여기시리라 우리 하나님께로 돌아오라 그가 너그럽게 용서하시리라

8절 : 이는 내 생각이 너희의 생각과 다르며 내 길은 너희의 길과 다름이니라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9절 : 이는 하늘이 땅보다 높음 같이 내 길은 너희의 길보다 높으며 내 생각은 너희의 생각보다 높음이니라

10절 : 이는 비와 눈이 하늘로부터 내려서 그리로 되돌아가지 아니하고 땅을 적셔서 소출이 나게 하며 싹이 나게 하여 파종하는 자에게는 종자를 주며 먹는 자에게는 양식을 줌과 같이

11절 : 내 입에서 나가는 말도 이와 같이 헛되이 내게로 되돌아오지 아니하고 나의 기뻐하는 을 이루며 내가 보낸 일에 형통함이니라

12절 : 너희는 기쁨으로 나아가며 평안히 인도함을 받을 것이요 산들과 언덕들이 너희 앞에서 노래를 발하고 들의 모든 나무가 손뼉을 칠 것이며 

13절 : 잣나무는 가시나무를 대신하여 나며 화석류는 찔레를 대신하여 날 것이라 이것이 여호와의 기념이 되며 영영한 표징이 되어 끊어지지 아니하리라


 

오늘 말씀은 이사야서 55장 1절~9절까지 말씀입니다.

“너희 목마른 자들아, 다 내게 나아오라. 물로 나아오라. 너희는 와서 포도주와 젖을 사라.

너희는 어찌하여 양식도 아닌 것을 달라고 하느냐. 배부르지 않은 것을 위해서 수고하느냐.

나의 말씀을 청종하라. 이것이 너희가 잘되는 것이요, 형통한 길이요, 너희가 내 말을 청종하고 여호와의 말씀을 정말로 사라.”

 

본문의 ‘사라’는 것은 말씀을 듣고 자기 것으로 하는 것입니다.

사야 자기 것이 되는 것이고, 믿어야 자기 것이 되는 것입니다.

 

“그리하면, 그 말씀을 청종하면 너희에게 즐거운 것으로 내가 채워줄 것이요 그리고 너희 수고가 헛되지 않게 해주리라” 했습니다.

하나님의 말씀을 청종치 아니함으로 인해서 수고함이 헛되게 되었습니다.

다른 길이 없다는 것입니다.

왕들이나 어떤 주권자도 자기 말을 듣는 것을 제일 좋아하듯 하나님도 자신의 말을 듣는 것을 제일 좋아하십니다.

 

“너희는 귀를 기울여라. 나 여호와의 말씀을 들어라. 그리하면 너희 영혼이 살리라” 했는데 우리의 영혼이 죽으면 끝나는 것입니다.

말씀을 들음으로 영혼이 살고 영혼이 시키는 대로 해야 육신도 잘되고 형통합니다.

 

그러면서 “내가 영원한 언약을 너희에게 주리니 바로 다윗에게 허락한 언약이다” 했습니다.

다윗에게 정한 언약은 왕권에 대한 언약이었습니다.

환란과 핍박과 어려움이 많이 있었지만, 결국 다윗은 이스라엘 나라의 왕이 되어 하나님께 고임을 받는 자가 되었습니다.

다윗은 하나님을 위해서 자기 몸을 바쳤기 때문입니다.

양을 치면서 목동 생활을 하면서도 늘 하나님을 찬양하며 기쁘게 했습니다.

하나님을 영화롭게 하는데 그 몸을 썼으니 그것이 그렇게 큰 일입니다.

 

다윗에게 허락한 언약은 하나님의 영원한 언약입니다.

하나님은 한 번 언약하시면 영원히 가시는데 사람들이 가다가 못 따라갔을 뿐입니다.

하나님은 다윗에게 언약을 세운 것, 확실한 은혜를 준 것을 너희에게도 주리라 하셨으니, 여호와를 청종하며 여호와의 말씀을 청종하기 바랍니다.

그리하여 모두 확실한 은혜를 받고, 영원한 언약을 받길 기도합니다.

내용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