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JMS / 정명석 목사의 설교 ] 이마에 하나님의 인 맞지 않은 자만 해하라 [ 요한계시록 9장 4~6절 ]

1 2 3 4 5

요한계시록 9장 4~6절

그들에게 이르시되 땅의 풀이나 푸른 것이나 각종 수목은 해하지 말고 오직 이마에 하나님의 인침을 받지 아니한 사람들만 해하라 하시더라 그러나 그들을 죽이지는 못하게 하시고 다섯 달 동안 괴롭게만 하게 하시는데 그 괴롭게 함은 전갈이 사람을 쏠 때에 괴롭게 함과 같더라 그 날에는 사람들이 죽기를 구하여도 죽지 못하고 죽고 싶으나 죽음이 그들을 피하리로다

인이란?
하나님의 말씀입니다.
성경적으로 <이마에 하나님의 인을 맞은 자>는 ‘하나님이 그 시대의 중심인물이나 선지자,

메시아를 통해 주신 말씀을 믿고 받아들이고, 그 말씀을 절대시하고 사는 사람’을 말합니다.

<모세>가 ‘하나님의 말씀’을 듣고 이스라엘의 택한 백성들을 애굽에서 이끌어 나올 때도 때가 되어 나가는 것인데 애굽이 자꾸 괴롭혔습니다.
그래서 하나님은 <괴롭히고 못 가게 잡은 자들>을 ‘재앙’으로 쳐 이스라엘 민족이 애굽에서 빠져나오게 하셨습니다.

개인을 봐도 지난날 삶 가운데 하나님은 사고와 환난으로부터 지켜주시고 보호해 주셨고,

지금도, 미래에도 지켜주시고 보호해 주십니다.

하나님은 <말씀>을 주어 스스로 조심하게 하시고, <성령의 감동>을 주어 깨닫게 하시고,

<느낌과 영감>을 주어 형통하게 하시니 정말 하나님께 감사하기 바랍니다.

이제, 자신의 평소 신앙을 돌아보며 말씀을 지키고 사는 것을 낙으로 삼고 살기 바랍니다.
모두, 긴장의 허리끈을 졸라매고 스스로 조심하고 민족의 어려움이 사라지길 기도합니다.
모두 더욱 가치 있게 행하며 오직 사랑을 실천하며 살기 바랍니다.

[ JMS / 정명석 목사의 설교 말씀 中 ]

내용 더 보기

[ JMS / 정명석 목사의 설교 ] 부활의 기쁨 [ 마태복음 28장 1~9절, 요한계시록 2장 10절 ]

1 2 3 4 5

마태복음 28:1-9
안식일이 다 지나고 안식 후 첫날이 되려는 새벽에 막달라 마리아와 다른 마리아가 무덤을 보려고 갔더니 큰 지진이 나며 주의 천사가 하늘로부터 내려와 돌을 굴려 내고 그 위에 앉았는데 그 형상이 번개 같고 그 옷은 눈 같이 희거늘 지키던 자들이 그를 무서워하여 떨며 죽은 사람과 같이 되었더라 천사가 여자들에게 말하여 이르되 너희는 무서워하지 말라 십자가에 못 박히신 예수를 너희가 찾는 줄을 내가 아노라 그가 여기 계시지 않고 그가 말씀 하시던 대로 살아나셨느니라 와서 그가 누우셨던 곳을 보라 또 빨리 가서 그의 제자들에게 이르되 그가 죽은 자 가운데서 살아나셨고 너희보다 먼저 갈릴리로 가시나니 거기서 너희가 뵈오리라 하라 보라 내가 너희에게 일렀느니라 하거늘 그 여자들이 무서움과 큰 기쁨으로 빨리 무덤을 떠나 제자들에게 알리려고 달음질할새 예수께서 그들을 만나 이르시되 평안하냐 하시거늘 여자들이 나아가 그 발을 붙잡고 경배하니

요한계시록 2:10
너는 장차 받을 고난을 두려워하지 말라 볼지어다 마귀가 장차 너희 가운데에서 몇 사람을 옥에 던져 시험을 받게 하리니 너희가 십 일 동안 환난을 받으리라 네가 죽도록 충성하라 그리하면 내가 생명의 관을 네게 주리라

기독교 최고 기쁨이 있으니
메시아를 맞은 것,
그로 인해 구원을 받은 것,
하나님의 자녀가 된 것입니다.

또 가장 중요한 것이 있으니 환난으로 인해 메시아가 십자가에 죽었으나
부활했기에 계속 역사를 펴 온 것이 기독교 최고 기쁨이요, 자랑거리입니다.

우리가 부활되는 것은
다시 살아나서 하나님을 사랑하고 살려는 것입니다.
하나님을 사랑하는 신부로 부활되었으니 사랑의 삶을 살아야 부활된 기쁨이 있습니다.

이제 우리가 어떻게 사느냐에 따라 삶이 좌우됩니다.
확실히 깨닫고 부활의 삶을 누리되,
부활의 기쁨에 참여하는 자가 되었다면 계속해서 주와 함께 살아있는 삶을 살며 차원 높여 살아야 합니다.

모두 부활 되어 더 기쁨과 이상으로 하나님을 사랑하며 살길 축복합니다.

[ JMS / 정명석 목사의 설교 말씀 中 ]

내용 더 보기

[ JMS / 정명석 목사의 설교 ] 괴롭게 하여 깨닫게 하리라 [ 예레미야 10장 18절 ]

1 2 3 4 5 6

예레미야 10장 18절

 『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되 보라 내가 이 땅에 사는 자를 이번에는 내던질 것이라 그들을 괴롭게 하여 깨닫게 하리라 하셨느니라』

예레미야 선지자 때 <택한 이스라엘 민족>은 <하나님을 믿지 않는 이방 민족>을 따라서
<신상들>을 만들어 섬기고 소원을 빌며 우상을 두려워하며 살았습니다.
이에 하나님은 <예레미야 선지자>를 통해 <택한 이스라엘 민족>에게 수없이 많은 말씀을 전해 주며

그들이 자기 교만과 고집과 근성으로 살지 않도록 해 주었지만, 그들은 끝내 듣지 않고 자기 근성대로 살았습니다.
이로 인해 결국 ‘괴로움의 심판’을 받았습니다.

이렇게 해서 심판을 받았으니, 그 기간은<하나님이 정하신 때까지 깨닫고 회심하는 기간>이 되었습니다.
이때는 스스로 깨닫고 회심하고, 하나님께 돌아와야 했습니다.

이 시대도 그러하니
<잘못 행한 자들이 있으면 깨닫게 해 달라는 기도>를 해 주어야 합니다.
사람들이 ‘하나님이 하신 말씀을 지키지 않음’으로 하나님께서 ‘큰 고통을 받고 괴로워하신다는 것’을 꼭 깨달아야 합니다.

사람들이 깨닫고 알아야 <하나님이 그들로 인해 받은 충격과 괴로운 마음>이 사라집니다.

그러나 말씀을 듣고 따르는 자들은
<하나님의 마음>을 기쁘게 해 주었으니, 하나님께서 <우리의 마음>도 ‘기쁘게 해 주심’으로 <하나님의 기쁜 마음>을 깨닫게 해 주십니다.
하나님은 <심판받을 행위를 하는 자들>은 ‘심판’을 받게 하고 <축복받을 행위를 하는 자들>은 ‘축복’을 받게 하여, 스스로 깨닫게 하십니다.

삼위와 주를 사랑하며 그 말씀을 지켜 행하는 여러분 모두에게

<하나님이 주시는 사랑과 기쁨>이 삶 가운데 늘 충만하기를 축원합니다!
이번 주에는 모두 <예레미야서>를 읽어 보고, 그 시대 상황을 통해서 이 시대를 꼭 깨닫기 바랍니다.

[ JMS / 정명석 목사의 설교 말씀 中 ]

내용 더 보기
1 2 3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