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JMS / 정명석 목사의 설교 ] – 섭리인들끼리 겨루어 승리하는 것이 아니고 생활 속에서 자기 할 일을 행하며 ‘악’과 겨루어 승리하기다. / 에베소서 6장 5-22절

0000061838_d47bf0af618a3523a226ed7cada85ce3n_png

[ JMS / 정명석 목사의 설교 ] 


세상에서는 ‘최고의 사람’을 뽑을 때,
100명이고 1000명이고 서로 경쟁하고 겨루어 물리쳐
올라온 사람을 1등, 2등, 3등으로 결정합니다.

그래서 늘 ‘경쟁’하고 서로 ‘이기고 지는 것’에 민감하니
‘곤란한 일’이 자주 발생합니다.
때로는 ‘친구’와도, ‘사랑하는 자’와도 겨뤄야 하니
미안해서 자기 능력을 펴지 못하기도 해 참으로 모순입니다.

<하나님의 세계, 신앙의 세계>는
‘이 세상에서 하는 방법’과 전혀 다릅니다.
이사야 55장 9절의 말씀같이
<하나님의 방법>은 ‘하늘이 땅보다 높듯이 높은 방법’입니다.

공의로우신 <하나님의 방법>은
누구나 ‘자기 개성’과 ‘재능’대로 성공하는 방법이며,
다른 사람 지장 없이 행하여 성공하고 승리하는 방법입니다.

저마다 ‘자기 개성’대로 ‘자기 삶의 길’에서
하나님의 말씀을 듣고 지키면서
<사탄, 유혹하는 자, 꾀는 자, 악평자>와 싸우고 겨뤄 이기고,
마음과 뜻과 목숨 다해 ‘의’를 행하면서 성공하기입니다.

오늘 성경 본문 말씀 중에서 에베소서 6장 12절 말씀같이
우리의 싸움은 ‘혈과 육의 싸움’도‘형제들과의 싸움’도 아닌
저마다 세상, 사탄, 불의, 악, 자기 육성과1:1 싸움에서 승리하기입니다.

고로 자기가 하고자 하면, 얼마든지 성공하고 승리합니다.

하나님의 방법은 <경쟁>도, <백>도, <부정>도 아닌
자기 할 일을 하면서,
자기 앞에 놓인 ‘삶의 여건과 겨루어 이기는 것’이니
이제 모두 <하나님의 방법>대로 인식하고 행하며 살기 바랍니다.

[ JMS 정명석 목사의 2016년 8월 14일 주일말씀中 ]

내용 더 보기

[JMS/정명석 목사의 수요설교] – 모르는 자는 소경이다 정리와 소각 / 요한1서 4장 6절

0000060090_ec26fc2eb2b75aece19c70392dc744c2n

[JMS/정명석 목사의 수요설교] 

모르는 자는 소경이다 정리와 소각


 [본문]  요한1서 4장 6절

우리는 하나님께 속하였으니 하나님을 아는 자는 우리의 말을 듣고

하나님께 속하지 아니한 자는 우리의 말을 듣지 아니하나니

진리의 영과 미혹의 영을 이로써 아느니라


 

<정리>는 ‘우선 급한 대로 하는 임시 처리 방법’이고,

<소각>은 ‘근본을 해결한 것’입니다.

하겠다고 결심만 한 것은 <정리>라 ‘근본 해결’이 안 됩니다.

그러니 또 밀리고, 다시 어지럽혀져 머리가 아프고,

근본의 변화를 이루지 못한 채 원상태로 돌아옵니다.

행해서 없애 버려야 됩니다. 이것이 <소각>입니다.

신앙 속에서도, 삶 속에서도 ‘옳지 않은 것들’은

머리에서 <정리>만 하지 말고 아예 <소각>시켜야 됩니다.

잠깐 행하다 말고 전심으로 행하지 않으면,

<정리>만 한 것이라서 ‘임시’로만 변화된 것입니다.

전심으로 행해야 <소각>이 되어 ‘근본의 변화’가 일어납니다.

변화되면, ‘없던 것’이 생깁니다.

<변화>는 곧 ‘건설’이며 ‘개발’입니다.

이와 같이 만사에 얼마나 행하느냐에 따라 변화되니

이제부터는 <정리의 삶>에서 끝내지 말고,

<소각의 삶>을 살아야 하겠습니다.

곧 “하겠다!” 말만 하고 마음만 먹고 계획만 하는

<정리의 삶>에서 벗어나

자기 할 일을 해서 없애 버리고 

삼위와 주를 모시고 섬기고 사랑하며

자기를 더욱 완전하게 만들어 버리는 

<소각의 삶>을 살아야 합니다.

이와 같이 아예 행할 것을 행해 버리고

자기를 만드는 것이 <소각>입니다.   

그러면 다시는 예전으로 돌아가지 않습니다.

그때부터는 ‘완전한 변화, 새로운 세계’입니다.

이 말씀을 듣고 모두 ‘청산하고 소각하는 삶’ 살기를 축복합니다!

[ JMS 정명석 목사의 2016년 5월18일 수요말씀 中 ]

내용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