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JMS / 정명석 목사의 설교 ] 스스로 조심하라 [ 누가복음 21장 32~36절 ]

1 2 3 4 5

누가복음 21:32-36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말하노니 이 세대가 지나가기 전에 모든 일이 다 이루어지리라 천지는 없어지겠으나 내 말은 없어지지 아니하리라 너희는 스스로 조심하라 그렇지 않으면 방탕함과 술취함과 생활의 염려로 마음이 둔하여지고 뜻밖에 그 날이 덫과 같이 너희에게 임하리라  이 날은 온 지구상에 거하는 모든 사람에게 임하리라  이러므로 너희는 장차 올 이 모든 일을 능히 피하고 인자 앞에 서도록 항상 기도하며 깨어 있으라 하시니라

예수님은 십자를 지시기 전 제자들에게

“부모와 형제와 친척과 친구들까지 너희를 환난에 넘겨주어 모든 사람에게 미움을 받게 되나 스스로 조심하고 끝까지 견뎌라.
그때마다 성령이 지혜를 주리니 염려 말고 두려워 말라” 말씀하셨습니다.
이 말씀대로 스스로 조심한 자들은 이기고 승리했습니다.

지금도 인생을 살아가면서 각종 조심할 것이 많습니다. 행하는 것마다 다 조심할 것들입니다.

스스로 조심하라는 말씀은 “자기 스스로 책임을 다하라”는 말입니다. 누가 옆에서 말해 주거나 시키지 않아도 본인이 스스로 조심해야 합니다.
스스로 조심하면 유익이 많고 손해와 화를 받지 않게 됩니다.

생활뿐만 아니라 신앙적으로도 늘 조심하며 환난과 어려움을 능히 피하도록 기도하기 바랍니다.

모두 전능하신 하나님의 말씀을 생각에서 잊지 말고 스스로 조심하여 더 이상적인 삶이 되길 축복합니다.

[ JMS / 정명석 목사의 설교 말씀 中 ]

내용 더 보기

[ JMS / 정명석 목사의 설교 ] 처음 감사와 기쁨 사랑을 잊지 말고 날마다 행하자 [ 마태복음 9장 15~17절, 요한계시록 2장 4절 ]

1 2 3 4 5

마태복음 9장 15~17절

예수께서 그들에게 이르시되 혼인집 손님들이 신랑과 함께 있을 동안에 슬퍼할 수 있느냐 그러나 신랑을 빼앗길 날이 이르리니 그 때에는 금식할 것이니라 생베 조각을 낡은 옷에 붙이는 자가 없나니 이는 기운 것이 그 옷을 당기어 해어짐이 더하게 됨이요 새 포도주를 낡은 가죽 부대에 넣지 아니하나니 그렇게 하면 부대가 터져 포도주도 쏟아지고 부대도 버리게 됨이라 새 포도주는 새 부대에 넣어야 둘이 다 보전되느니라

요한계시록 2장 4절

그러나 너를 책망할 것이 있나니 너의 처음 사랑을 버렸느니라

하나님께 받았어도, 사람에게 받았어도
감사하고 귀히 여기고 기뻐하며 자꾸 사용하며 좋아하지 않으면 점점 식어갑니다.
이는 가치를 상실했기에 그러합니다.

부자가 되어 살아도, 기뻐하고 좋아하고 살지 못하면 보통 살면서 기뻐하는 자보다 못합니다. 앞으로 잘되겠지 하며 기뻐하며 사는 것만도 못하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다윗은 내가 어디 살아도 하나님 모시고 사는 것이 천국이라고 말했습니다.

하나님께서 주신 것이 얼마나 귀한지 모릅니다.
주신 것에 대한 가치를 알고, 범사에 감사하며 기뻐 사랑하며 써야 합니다.
또 하나님이 각자에게 준 재능도 기뻐 차원 높여 사랑하며 가치 있게 영광으로 써야 자기 재능도 뺏기지 않게 됩니다.

그동안 하나님이 주신 것을 다시 검토하며 잘 관리하고 보관하며 살기 바랍니다.

항상 가치를 알고 살아야 뺏기지 않게 되니
모두 매일 기쁨 사랑 잔치하며 차원 높여 살길 축복합니다.

[ JMS / 정명석 목사의 설교 말씀 中 ]

내용 더 보기

[ JMS / 정명석 목사의 설교 ] 화평케 하는 자 복을 받는 자다 [ 마태복음 5장 9~12절 (참고 마태복음 5장1~8절) ]

1 2 3 4 5 6

마태복음 5:9-12 (참고 마태복음 5:1-8)
평하게 하는 자는 복이 있나니 천국이 그들의 것임이라 의를 위하여 박해를 받은 자는 복이 있나니 천국이 그들의 것임이라 나로 말미암아 너희를 욕하고 박해하고 거짓으로 너희를 거슬러 모든 악한 말을 할 때에는 너희에게 복이 있나니 기뻐하고 즐거워하라 하늘에서 너희의 상이 큼이라 너희 전에 있던 선지자들도 이같이 박해하였느니라

본문 말씀은 예수님께서 제자들과 따르는 자들에게 직접 설교해주신 8가지 복에 대한 산상교훈의 말씀입니다.

<어떤 것>을 얻으려면 ‘그에 해당되는 일’을 해야 되듯이,

<복>을 받으려면 ‘자기가 받고 싶은 복에 해당되는 조건’을 세워야 합니다.

신약시대 때 <유대 종교인들>은 예수님을 받아들이지 못하고 화평을 깨트림으로 ‘자녀급 주관권’에 들어오지 못하고,
‘구약 4000년 동안 기다린 꿈’을 이루지 못했습니다.
반면, <화평으로 예수님을 좇은 자들>은 복을 받고 ‘하나님의 자녀’가 되어 2000년 역사를 펴 나갔습니다.

사람은 누구나 장단점이 있는데 단점만 보아서는 화목하고 화평할 수 없습니다.
장점을 보고, 그것을 중심해서 단점을 고치도록 서로 돕고 화평해야 합니다.

화평케 하면 개인도, 가정도, 민족도 이상세계가 계속 이루어집니다.

하나님은 화평케 하는 자에게 축복을 주시니 모두 웃는 얼굴, 화평한 삶으로 하나님께 영광 돌리기 바랍니다.

[ JMS / 정명석 목사의 설교 말씀 中 ]

내용 더 보기
1 2 3 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