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MS 정명석 총재 설교 / 수요설교

정명석 총재 목사 수요 설교

JMS 정명석 총재 2007년 3월 21일 / 수요 설교

 


 

 

금주의 말씀은 이사야서 43장 14절로 21절까지 “하나님의 새 일” 말씀입니다.

“보라 내가 새 일을 행하리라. 예전 것을 생각하지 말고 새로 할 일을 생각하라 예전에 하던 새 일 말고, 또 새 일을 할 테니까 예전 것이 좋으나 나쁘나 장단점 생각하지 말라.

예전에 했던 좋은 일도 생각하지 말고 험한 일도, 고통 받았던 일도 생각하지 말라.

하나님이 새 일을 시작할 테니 너희들은 새 일에 마음과 뜻과 목숨을 다하여 행하라. 그리하면 예전 것을 더 이상적으로 하시리라” 이렇게 말씀했습니다.

 

예전에도 새 일을 하셨는데 더 좋게 하신다. 그런 말씀입니다.

하나님의 새 일, 이 말씀은 여러분 가정에도 해당됩니다.

한 가정에 하나를 하나님께서 불러 그가 잘하면 가정에 축복을 줘서 다 이상세계를 이루게 하십니다.

그러니 여러분이 하나님의 일을 잘해야 합니다.

 

하나님의 새 일은 무엇인가 하면 바로 인간이 변화되는 일을 하는 것입니다.

새로운 환경에서는 새로운 변화가 필요하듯 인간 변화입니다. 환경 변화, 인간 변화! 이것이 그렇게 큽니다.

이스라엘 민족이 애굽의 근성을 신광에 왔는데도 고치지 못했습니다. 왔으면 고쳐야 했습니다.

애굽을 나와 홍해 바다를 건너면서 애굽 사람들을 죽이고 할 때 그때 뒤집어졌어야 합니다.

“하나님이 최고다. 오직 하나님이다. 우리가 꼭 죽을 것인데 살았다” 이렇게 해야 했는데 신광야에 와서 옛날 근성을 버리지 못하니 하나님이 뜻을 거두셨습니다.

 

이제 모두 정신과 행실을 고치고, 새 일을 행하시는 하나님께 감사하며 많은 하나님의 새 일을 하길 기도합니다.

내용 더 보기

JMS 정명석 총재 설교 – 하나님의 새 일 / 이사야 43장 14~21절

정명석 총재 목사 주일 설교

JMS 정명석 총재 2007년 3월 18일

주일설교 : 하나님의 새 일

본문 : 이사야 43장 14~21절

 


본문 : 이사야 43장 14~21절

14절 : 너희의 구속자요 이스라엘의 거룩한 이 여호와가 말하노라 너희를 위하여 내가 바벨론에 사람을 보내어 모든 갈대아 사람에게 자기들이 연락하던 배를 타고 도망하여 내려가게 하리라

15절 : 나는 여호와 너희의 거룩한 이요 이스라엘의 창조자요 너희의 왕이니라

16절 : 나 여호와가 이같이 말하노라 바다 가운데에 길을, 큰 물 가운데에 지름길을 내고

17절 : 병거와 말과 군대의 용사를 이끌어 내어 그들이 일시에 엎드러져 일어나지 못하고 소멸하기를 꺼져가는 등불 같게 하였느니라

18절 : 너희는 이전 일을 기억하지 말며 옛날 일을 생각하지 말라

19절 : 보라 내가 새 일을 행하리니 이제 나타낼 것이라 너희가 그것을 알지 못하겠느냐 반드시 내가 광야에 길을 사막에 강을 내리니

20절 : 장차 들짐승 곧 승냥이와 타조도 나를 존경할 것은 내가 광야에 물을, 사막에 강들을 내어 내 백성, 내가 택한 자에게 마시게 할 것임이라

21절 : 이 백성은 내가 나를 위하여 지었나니 나를 찬송하게 하려 함이니라


 

이사야 43장 14절부터 21절은 이스라엘 민족에게 하신 하나님의 말씀입니다.

하나님의 택한 이스라엘 민족은 전쟁이 잦아서 사연도 많습니다.

이스라엘 민족이 하나님의 말씀에 귀를 기울이지 아니하고, 하나님이 원하시는 뜻대로 살기보다 자기 뜻대로 살게 되어 혼이 났습니다.

이스라엘 민족이 하나님의 뜻대로 살지 못했을 때마다 이웃 나라 바벨론, 이집트가 전쟁을 일으켰습니다.

포로로 잡아가고 주권을 뺏어버리고 자기 나라의 속국으로 만들어 버렸습니다. 이렇게 행위에 따라 복을 받고, 행위를 따라 하나님이 역사하십니다.

 

그러나 이스라엘의 창조자이신 사랑의 하나님은

<이사야 43/14 바벨론에 보내어 모든 갈대아 사람으로 자기들의 연락하던 배를 타고 당하여 내려가게 하리라>

바벨론이 배를 타고 이스라엘을 치러 왔을 때, 결국 하나님은 그들의 배를 타고 다 도망치게 만드셨습니다.

자기 뜻대로 살지 않고 하나님을 따라다니면 힘들지만, 끝까지만 따라다니면 승리하시는 여호와의 이름같이 승리할 수 있습니다.

 

이스라엘 민족은 하나님의 말씀을 잘 듣지 않다가 혼이 났지만

<이사야 43/18 너희는 이전 일을 기억하지 말며 옛적 일을 생각하지 말라>

너희는 이전 일을 이제 기억하지 말아라. 옛날에 고통 받고 고생하고 힘들고 어려운 것을 자꾸 기억하지 말아라.

보라 내가 새 일을 시작할 것이니 이 일에 적극성을 뛰고 옛적 일은 생각하지 마라.

옛적 일은 생각하지 말고 지금 당장 지금 일을 생각하라는 말씀입니다.

그러면 정녕코 광야에 길과 사막에 강을 내어 택한 자로 마시게 할 것임이라 하셨습니다.

 

그러니 모두 옛적 일은 생각하지 말고 하나님이 주신 새 일을 하며 매일 희망 속에서 하나님을 찬양하고 기쁘게 살길 기도합니다.

 

내용 더 보기

JMS 정명석 총재 설교 / 수요설교

정명석 총재 목사 수요 설교

 

JMS 정명석 총재 2007년 3월 14일 / 수요 설교


 

금주에는 생명의 역사에 대해서 말씀했습니다.

생명이 없는 사람이 없으니, 생명을 어떻게 관리해야 한다는 것은 다 배워야 합니다.

생명을 잘못 살피면 계속 고생하며 힘든 삶을 살게 되기도 합니다. 그러니 생명 관리법, 인생 관리법을 알아야 합니다.

 

찬 것을 좋아하는 인삼은 냉한 지역에서 잘 자랍니다.

숭어도 섭씨 8도에서 10도의 차가운 물에서 삽니다.

감나무도 북쪽이 가로막히면 잘나고 남쪽으로 터져 있으면 잘 큽니다.

열대수 야자수가 추운 지방에 살지 못하듯, 사람들이 사는 것도 배경도 환경도 관리하는 법이 있습니다.

환경대로 사는 것입니다. 그러니 생명도 절대적으로 관리하기 바랍니다.

 

생명은 두 가지로 나눌 수 있습니다.

첫째는 육신의 생명인데 부모님의 사랑으로 났기 때문에 사람은 사랑으로 길러야 합니다.

두 번째영의 생명이 있습니다. 영은 마치 밤꽃이 지고 나면 거기서 조그마한 열매가 열리는데 가시가 돋쳐 밤송이가 되는 것과 같습니다.

그것을 나중에 보니 진물이 모여서 섭이 되고 알밤이 되었습니다. 이런 식으로 알밤이 생기듯 영혼이 육체 안에서 생기는 것입니다.

 

육신은 운동하고 관리를 잘해서 수한까지 건강하게 잘 살아야 합니다.

그리고 영혼도 절대 하나님을 믿고 맡기고 기도하고 찬양하고 영광 돌리고 기뻐하면서, 하나님을 존귀하게 여기면서 관리하는 것입니다.

영혼도, 신앙도 관리를 잘해야지 죽지 않습니다.

 

모두 생명을 관리할 수 있는 지혜, 정신, 행동을 가지며, 육신도 영혼도 관리를 잘해서 하나님의 축복을 받으며 살길 기도합니다.

 

내용 더 보기